본문 바로가기
movie

혹성탈출:종의 전쟁을 봤다

by 믹스 2017. 8. 15.
반응형

그냥 믿고 보면 되는 영화. 혹성탈출시리즈.

정말 후회없는 한편의 영화였다고 생각된다.

시저가 등장하는 신. 가족을 잃고 복수심에 찬 시저의 고뇌. 배신자 윈터를 우연히 죽이게 된후 등장하는 코바의 망령. 인간의 퇴화. 마지막 시저의 죽음까지.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멋진 캐릭터였다.

시저가 등장하는 한편을 더 기대해볼 수 있을까 싶었는데 결국 죽어 버리고 말았다는 것이 아쉽다.

어쨌든 영화를 보는 내내 시저라는 캐릭터에 빠져들 수 밖에 없었던 명작이라고 생각된다.

반응형

'mo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이비 드라이버를 봤다  (0) 2017.09.20
발레리안:천 개 행성의 도시를 봤다  (0) 2017.09.03
스파이더맨을 봤다  (0) 2017.07.09
트랜스포머: 최후의 기사를 봤다  (0) 2017.06.24
원더 우먼을 봤다  (0) 2017.06.18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