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cord

나는.. 비겁자요.

by 믹스 2020. 1. 2.
반응형

#2002

그냥 좋지 않은 일이 있어 써내려 갔던 글인데요 시도 아니고 뭣도 아니지만.. 굳이 빌리자면 수필이라고 하고 싶은 글입니다.

하지 말았어야 하는데 해버린 말.. 주워 담을 수도 되돌이킬 수도 없었던 말에 대해 반성하며 무작정 기록했던 글을 조금 정리해 봤습니다.

사용한 폰트는 디자인 210의 수필명조를 사용했습니다. 폰트 제목처럼 수필, 시 같은 글에 사용하면 분위기가 있는 느낌을 가질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일반적인 명조체와 다른 형태의 'ㅇ'가 가지고 있는 부드러운 느낌의 수필명조는 일반 명조에 기울기를 주고 있어 구성된 글에 부드러운 인상을 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또한 11,172자를 지원하고 있어 표현할 수 있는 글자가 많다는 장점도 가지고 있습니다.

  • 이 게시물은 210서포터즈에게 디자인210이 제공해준 폰트라이선스를 활용하여 작성하였습니다.
  • 배경 이미지는 gettyimagesBank의 무료회원용 이미지를 사용하였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