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카테고리663

인생 첫 대장내시경 #2235 # 검사 배경 치질이 있기는 했지만 심하지 않다고 여기고 있었는데 연휴기간 혈변을 심하게 보고 나서 좋아지겠지 생각하다 근무중 화장실에 갔을때 또 유혈사태를 만나게 되니 심각하다는 생각에 급히 병원을 찾았었다. 경험한 사람만 알겠지만, 엉덩이 까고 누워 있는 상태에서 의사 선생님의 행동은 참으로 거시기했으나 병에 대한 걱정으로 이런저런 생각 자체가 들지 않았던 것 같다. 치질이 심하단다. 수술을 해야 할 수준으로 심하게 혈변을 보게 된 건 올것이 왔다는 듯한 느낌이고 그보다는 최근에 대장내시경을 본적이 있냐며 없다면 대장내시경을 먼저 해서 대장 쪽에 문제가 없는지 확인하는 게 우선이라는 소견을 받았다. 대장에 문제가 있다면 치질이 문제가 아니라는 거니까. 걱정되는 마음으로 근무지 근처가 아닌 .. 2022. 9. 25.
투자기록, 무엇보다 반성이 앞선다 #2234 아주 잘 내려가고 있는 그래프들을 보면서 한숨을 쉬고 있다. 분명히 하나만 할 생각이었는데 어느샌가 충동을 제어하지 못하고 다시 문어발식으로 돈을 허투루 사용하고 있었다. 무섭다. 모으는 건 어렵지만 날리는 건 정말 한순간인데. 파월 “멈추거나 쉬어갈 지점 아직 아냐”…뉴욕증시 ‘검은 금요일’ 제롬 파월 연준 의장 ‘잭슨홀 연설’에 월가 “예상대로 매파적…긴축 멈추지 않을 것”내년 상반기 금리 동결·인하 ‘전환 기대’ 찬물뉴욕증시 일제히 3%대 급락…투매 장세 연출9월 자이언 www.hani.co.kr 파월 아재의 말 한마디는 정말 찬물을 제대로.. 좀 살아나는 분위기를 보이고 있었지만 다시 내리꽂기 시작했다. 다시 매수할만한 가격까지 내려갈지 기대가 되기도 한다. # 지금 현황 키움: 미장 .. 2022. 8. 28.
오늘부터 IT를 시작합니다 #2233 목차와 간단히 이리저리 훑어봤을 때 IT의 방대한 정보를 한 권에 집약시켜 읽기 쉽게 잘 구성했다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각 장의 내용은 깊이보다 짤막짤막 한 토막 지식처럼 초보자라면 접근하기 쉽도록 구성된 것을 알 수 있다. # IT란 무엇일까 IT업종에 종사하면서도 IT가 뭐냐고 물어본다면 딱히 대답할 마땅한 것이 떠오르지 않을 것 같다. 그만큼 오늘부터 IT를 시작합니다는 어디가 시작점인지를 깊이 생각하고 기획된 책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모르는 사람에게 알기 쉽게 전달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그만큼 관련 정보에 정통해 있을 필요가 있다. 아니면 어려운 것도 쉽게 풀어 설명이 가능할 정도로 비유/문장력 가지고 있던가. # 오늘부터 IT를 시작합니다 초보자, 입문자들이 막연하게 IT를 시.. 2022. 8. 21.
윌리엄 오닐의 이기는 투자 #2232 소액이지만, 소액인가..? 어쨌든, 나름 투자를 시작했고 2년 정도 나쁘지 않았지만 러시아, 우크라이나의 전쟁이 길어지면서 떨어진 주가가 올라올 생각을 못하면서 암울한 시기를 보내고 있다. 최근 들어 조금씩 아주 미약하지만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시장을 보면서 느낀 건 역시 공부를 해야 한다는 것이었다. 그리고 나름의 전략과 기준이 없다면 몇 년을 하건,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게 된다는 것도 알 수 있었다. # 투자를 위해 필요한 것들 투자를 위해 필요한 것들은 무엇이 있을까. 가장 기본적인 건 아무래도 투자에 대한 자세. 매수할 때와 매도할 때의 타이밍. 주식의 주체가 되는 회사에 대한 자세한 정보. 사회적 이슈 등 다양한 것들을 알고 있어야 한다. 정보에 대한 접근이 어려웠던 과거에는 부를 만.. 2022. 8. 15.
마녀 파트 2 #2231 마녀 파트 2 감상 완료. 다들 평균적으로 평하듯 확실히 1편만큼의 액션성은 부족한 느낌이지만 나쁘지 않았는데 1편의 마녀와 2편의 마녀가 자매고 3편으로 이어지는 중간다리 역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뭐랄까 개인적으로 가지고 있는 기억에 한정적이지만, 반지의 제왕이 영화로 만들어지면서 장편영화에 대해서 몇 년간의 시간차가 있더라도 1, 2, 3등을 이어서 보는데 어색함이 없어지고 본 시리즈나 마블 시리즈가 나오면서 세계관을 어떤 식으로 확장시켜 나가야 하는지도 자리 잡힌 느낌이라서일까.... 무슨 소리지? 1편에서 마녀식의 액션을 어느 정도 보여줘서일까? 2편에서는 좀 더 레벨 업된 초능력과 함께 시각적인 표현에 디테일을 살린 느낌이 들었다. 특히 인상 깊었던 건 재생된다는 걸 확인하고 돌.. 2022. 8. 13.
질렀다. Retrobatch Pro. 지금이라면 프로가 $20에 구매 가능! #2230 레트로 배치(Retrobatch Pro)를 구매했다. 맥을 바꾸고 나니 가끔씩 갑작스럽게 찾아오던 지름신이 강림하사, 한동안 돌아보지 않던 맥용 프로그램들을 둘러보게 되었는데 이미지 관련 배치 툴이 나쁘지 않다는 소문에 끌려 이런저런 리뷰를 보다가 개발사 홈페이지를 들어가 봤다. Flying Meat Store 🎉 We're celebrating Flying Meat's 20th Anniversary by lowering (or raising) the price of everything to $20. This sale won't last forever, so grab what you want at a super steep discount. flyingmeat.com # 20주년 세일 중 딱! .. 2022. 7. 30.
Thunderbolt 3(USB-C) to Thunderbolt 2 Adapter 장만 #2229 집에서 사용 중인 썬더볼트 디스플레이를 계속 사용하기 위해 어댑터를 장만했다. 일본에 있을 때 구입했던 거니까 대충 어림잡아도 10년은 훌쩍 넘긴 썬더볼트 디스플레이지만 아직도 어디 가서 꿀리지 않는다. 집에서는 당시에 장만했던 MacBook Air 2012를 계속해서 사용 중이었는데.. 뭘 하면 조금씩 힘들어하는 게 느껴지더라. 그래도 맥이라 이만큼 버틴 것 아닌가 싶기도 하고.. 조만간 새롭게 환경을 세팅할 생각으로 돈을 모으고 있었는데 지인 일을 도와주는 조건으로 수중에 들어온 2020년 M1 MacBook Air을 썬더볼트와 연결시키기 위해 Thunderbolt 3(USB-C) to Thunderbolt 2 Adapter를 장만하게 되었다. 돈이 확 굳었다. 이렇게 작은 녀석이 6만 원.. 2022. 7. 22.
핸즈온 데이터 시각화 #2228 데이터가 넘쳐나고 있다. 아주 많이. 많아진 만큼 사용되는 곳도 부지기수다. 그리고 어려웠던 내용들이 사용되는 곳이 많아지면서 조금씩 대중화(?)가 되는 듯하게 느껴지는데 어려운 툴이 아닌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툴을 사용해서 데이터를 시각화해서 사용하는 일이 쉬워지고 있다는 생각도 든다. 핸즈온 데이터 시각화는 데이터의 시각화를 위한 길라잡이와 같은 책이라 생각된다. # 데이터 시각화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다룰 수 있는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아니 어떤 방법과 과정을 거쳐야만 원하는 정보를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전달할 수 있을까. 여러 방면에서 사용되는 데이터는 잘 갈무리되어 정보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전달되기 위해 시각화의 과정을 거치게 된다. 대체로 차트나 인포그래픽을 .. 2022. 7. 22.
이펙티브 엔지니어 #2227 뛰어난 엔지니어는 어디서나 환영받는다. 그럼 뛰어난 엔지니어가 되기 위해서는 어떤 일을 할 수 있어야 할까. # 뛰어난 엔지니어는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는가 능력 있는 엔지니어는 과연 어떤 사람일까. 모두가 어려워하던 문제를 쉽게 해결하는 사람? 뭐든 처음부터 척척 만들어내고 오류도 없는 코드를 만드는 사람? 프로젝트에 따라, 회사에 따라 능력이라는 기준은 여러 가지로 해석될 수 있다. 어디서는 개차반이라도 어디선 가장 유능한 능력자로 인정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어디서나 어떤 상황에서도 능력을 인정받는 엔지니어는 어떤 사람일까. 책에서는 코딩을 하는 능력 이외에도 엔지니어가 가지고 있어야 할 여러 소양(?)들에 대해 언급하고 있는데 무엇보다 자신의 시간을 관리할 줄 알아야 한다고 말.. 2022. 7. 12.
팀 버튼 특별전: THE WORLD OF TIM BURTON #2226 DDP에서 팀 버튼 특별전을 관람했다. 대충 10년 전이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당시에는 보지 못했던, 기억에 없던 작품들과 함께 다시 한국을 찾은 팀 버튼의 작업 물들을 들여다볼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이었다. 독창적인 세계관과 독특한 느낌의 선,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만들어 내는 과정을 조금이나마 들여다볼 수 있다는 것은 무척 즐거운 일이다. 특히 이런 전시는 아이들이나 캐릭터나 영화 등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맘껏 즐길 수 있는, 시각적으로 무척 배가 부를 수 있는 전시라 생각되었다. 기본적으로 내부 촬영이 불가능한 전시인 만큼 눈에 모두 담아 올 수 없었던 것이 무척 아쉬울 따름이다. 동일한 펜을 누군가에게 쥐어주고 그림을 그리라 했을 때 과연 이렇게 개성 강한 캐릭터를 그려낼 수 있.. 2022. 7. 3.
탑건: 매버릭 #2225 돌아온 톰 형. 탑건은 정말 멋진 영화라는 생각이 든다. 이 영화는 IMAX로 봤어야 하는데. 아쉽다. 예매를 하려고 보니 이미 만석. 4D도 만석. 결국 일반관에서 본 소감은 정말 큰 화면으로 봤다면 더 재미있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실제로 경험한 적이 없기 때문에 모르긴 하지만 항공 전투신의 리얼한 현장을 간접 체험할 수 있었고 스피드감도 좋았던 것 같다. 사운드도 좋았고. 과거를 회상하게 만드는 익숙한 음악들은 묘한 감각을 불러일으켰다. 다들 나이를 먹는데 별로 나이가 든 것 같지 않은 모습은 정말 사기 캐릭터 같다. 정말 재미있게 봤다. 최고 중의 최고 탑건. 메버릭의 마지막 비행은 영화로서의 많은 흥미진진한 요소들을 두루두루 갖춘 영화라는 생각이 들었다. n차 관람은 하지 않는.. 2022. 7. 3.
소플의 처음 만난 리액트 #2224 2013년에 오픈 소스화 된 React는 프런트에서 사용되는 언어다. 아마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자바스크립트 UI 라이브러리가 아닐까 생각된다. 빠른 퍼포먼스를 발휘하며 관련 정보도 많은 만큼 사용하는 곳도 계속 늘어나도 있는 추세라 여겨진다. 아직 리액트 프로젝트를 접해보지 못한 입장에서 리액트 프로젝트는 꼭 해보고 싶기에 우선은 책을 통해 기초적인 지식을 습득하고자 했다. 뭔가를 새로 익히는게 점점 힘들다는 생각도 들지만 이왕이면 좀 알기 쉬웠으면 좋겠다는 욕심이 있다. # 리액트는 쉽지 않다 특정 분야에서는 아직까지 React를 활용할 일이 없다. 특히나 보안이 많은 이슈로 작용하는 분야에서는 도입 자체가 어렵다. Node 설치 자체를 거부하는 곳도 있으니까. 그렇지만 전체적으로 이러.. 2022. 6. 26.
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 #2223 감상 완료. 기린이 중요한 포인트로 되어 있어서 신비한 동물 시리즈로 포장된 건가.. 덤블도어가 게이었다는 설정이 있었던가.. 기억이.. 피를 사용한 구속구가 되는 아이템은 좋은 아이디어 같았다. 가끔씩 등장하는 자잘한 아이템, 캐릭터, 마법 등은 확실히 보는 재미가 있었다. 확실히 초창기 해리포터 시리즈에서 신선하게 다가왔던 마법사들의 세계관이 신비한 동물들을 기준으로 더 넓어지고 다양해진 느낌이다. 인간들과 마법사들의 이분법에 의한 세계관의 독특함이 매력적인데 뭐랄까 뭔가 약간 어색한 느낌을 지울 순 없다. 마블과는 다른 세계관이지만 캐릭터 개개인에 대한 설정이 깔끔하지 못한 느낌적인 느낌이다. 현시점, 과거에 비해 시대적으로 동성애에 대한 편견이 많이 누그러졌다고는 하지만 아직도 어렵긴 .. 2022. 6. 18.
쥬라기 월드: 도미니언 #2222 시리즈 마지막이라서 그런가.. 1편의 주인공들과 최근작의 주인공들이 모이고 공룡도 초기작에서 나오던 것부터 최근까지의 공룡들이 대거 등장한다. 볼거리도 많고 나름 긴장감도 있지만 뭔가 마무리가 아쉽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다. 더 이상의 시리즈는 없다는 듯 마지막 영상에 동물들과 공룡이 한대 어우러져 다니는 걸 보면 약간 유치한 느낌도 지울 순 없었다. 초기작의 호박 속의 모기에서 공룡의 DNA를 얻는다는 설정부터 시작해서 시리즈가 거듭되며 스케일이 커지긴 했는데 확실히 초기작만큼의 강렬한 인상은 약한 것 같다. 1편만큼의 신선함이 부족해서 일지 모르겠다는 생각이 든다. 시리즈 마지막 작품이라니 아쉽기도 하고 뭔가 좀 더 강한 인상을 남길 것 같았는데 신선한 결말은 아니었던 것 같다. 가끔 쥬라기.. 2022. 6. 13.
돈이 된다! ETF 월급 만들기 #2221 ETF는 투자를 시작하기 전까지는 전혀 알지 못하던 상품이었다. 투자를 시작하게 된 후 개별주보다는 ETF가 나와 맞는 방식인 것 같아 ETF 위주로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ETF는 개별주만큼이나, 별의 개수만큼 넘쳐흐르고 있는 게 사실인데 이번엔 우량한 걸 고르는 것이 문제다. # 풍차 돌리기를 ETF로 저축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누구나 예적금 풍차 돌리기를 들어 봤을 거다. 그걸 ETF로 한다는 것이 신기하게 다가왔다. 내가 가지고 있는 일반적 개념으로는 풍차 돌리기는 어려운 구조인데.. 의문이 들었지만 책을 읽으면서 알게 되었다. 나쁘지 않은 해석, 접근 방법이라 생각되었는데 전체적으로 투자 입문자들에게 ETF의 장점과 리스크는 적고 적금보다는 높은 마진을 남길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설명.. 2022. 6. 12.
728x90
반응형